(주)하성전자, 내년 자체브랜드 전기클리퍼, 미용가위 선보일 것…홍보 총력

박상우 기자 승인 2020.12.22 09:39 의견 0
(주)하성전자 제공

[강소기업뉴스 박상우 기자] 수입에 의존해오던 미용기기를 국내산으로 대체하는데 공헌을 하며 이름을 알린 미용기기 전문기업 하성전자가 내년 자체브랜드로 개발한 전기클리퍼, 전문가용 미용가위를 선보일 계획이어, 본격 비즈니스를 위해 홍보에 총력을 다하고 있다.

미용기기 전문기업 하성전자는 현재 종합 미용제품 제조사로서 헤어드라이어, 매직기, 애견 이발기, 애견 드라이기, 미용가위 등을 제조 및 판매하고 있다. 하성전자는 1989년 설립하여 당시 수입에 의존하던 이/미용 기기를 국산화하여 수입 대체 효과에 높은 공헌을 해오고 있다. 하성전자는 30년 전통의 제조 노하우와 평생 A/S를 기반으로 꼭 필요한 기능과 디자인, 그리고 믿을 수 있는 제품을 선보이고 있다.

하성전자 하충현 대표는 “수입제품에 의존하여 사용해온 전기클리퍼를 순수 국내기술로 개발하여 대체할 수 있다면 관련 분야를 활성화할 수 있을 것으로 보고 전기 클리퍼 날을 개발하는데 집중했다”라고 설명했다. 이후 애견 이발기 날을 개발하면서 인지도를 높였다.

하성전자의 간판제품이라 할 수 있는 전문가용 클리퍼는 덧날보다 짧은 길이 조절(1mm/2mm/3mm/4mm)이 가능하여 손쉽게 원하는 길이로 깍고 다듬을 수 있다. 더불어 4개의 덧날로 구성되어 있어 초보자도 쉽게 미용을 할 수 있으며, 휘어진 날로 뜯김 현상을 최소화했으며, 절삭력과 내구성을 향상시켰다. 또한 LCD 표시창이 있어 눈으로 쉽게 충전 잔량과 이발기 상태를 확인할 수 있다.

더불어 순수 국내 기술로 전기 애견 이발기 날을 개발한 하성전자는 이온주입 날을 사용하고 있다. 이는 2005년 한국원자력연구소와 공동으로 전기이발기의 핵심인 컷팅날에 이온조사에 의한 표면처리를 하여 날의 수명을 연장시켰고 국산화에 성공했다.

“티타늄, 다이아몬드 카본코팅과 같은 다른 제품의 컷팅날은 코팅 표면이 벗겨지면서 절삭력이 떨어지지만 이온 주입날은 절삭력과 내구성이 2~3배 향상된다.” 는 것이 업체 측 설명이다. 현재 국내를 비롯해 미국, 일본, 독일 등 국가에 특허를 출원된 상태다.

하성전자의 애견 이발기 제품은 제품력과 품질, 기술력을 인정받아 시장에서 높은 점유율을 보유하고 있으며, 국내 전기이발기 제조기업으로서 국군에 전기이발기 및 헤어 드라이기를 납품하고 있으며 창업 초기부터 신세계, 이마트와 협력해 납품하기도 했다.

이외에 헤어 드라이기에는 토르말린 원석을 활용해 일반 드라이기에 비해 3배에서 5배 음이온이 발생되며, 다른 음이온 드라이어 대비 최소 3~5배 많은 음이온이 생성돼 모발 보호와 광택 효과가 뛰어나다. 매직 스트레이트기는 제품개발 단계부터 미국 바이어와 디자인 및 성능을 협의했다. 세라믹 및 티타늄 열판을 사용하기 때문에 다량의 음이온이 발생하는 장점이 있으며, 모발보호, 광택, 머리카락 세균방지 등의 측면에서 뛰어나다.

또한 하성전자는 소비자 안전을 고려해 매직기에 3중 안전장치(온도센서ㆍIC칩ㆍ온도 퓨즈)를 적용했다. 이상 고온 발생 시 전원이 차단되며 난연 재질을 사용해 화재 시 스스로 꺼진다. 자동 전원차단 장치가 있어 사용자가 매직기를 켜둔 채 외출하더라도 30분 후 전원이 자동으로 꺼진다.

235평 자체 생산 공장을 보유하고 있는 하성전자는 순수 국내 기술로 다수의 미용이기 품목을 개발 및 생산해온 기업이며, 현재도 지속적으로 연구 및 개발을 해오고 있다.

하성전자 하충현 대표는“하성전자는 병원에서 수술을 할 때 사용하는 의료용 제모기를 개발할 계획이다. 의료용 제모기는 의료용품 주사바늘처럼 세균감염에 대한 우려로 일회용으로 사용되고 있는 제품이다. 그런데 이를 현재 100% 수입에 의존하고 있는 상태. 이를 국산화한다면 시장성은 물론 국내제품을 더욱 활성화할 수 있는 계기가 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그는 “하성전자는 미용인들이 수입제품에 의존하고 있는 미용기기를 국내산으로 대체하여 활성화할 수 있도록 완성도 높은 제품을 개발해 미용 관련 시장을 마크할 것”이라고 포부를 밝혔다.

하성전자의 제품은 자사 홈페이지를 비롯해 온라인 쇼핑몰을 통해 구매할 수 있다.

저작권자 ⓒ 강소기업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